중기청, ICT분야 실전창업 위한 '스마트벤처창업학교' 입교생 모집

김승훈 승인 2014.07.09 00:00 | 최종 수정 2014.07.15 15:31 의견 0

창의적 아이디어를 가진 청년들이 성공창업의 꿈을 이룰수 있도록 지원하는 '스마트벤처창업학교'가 충청․호남권과 동남권에 새로운 거점을 마련하고 입교생 모집을 시작한다.

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은 대전문화산업진흥원(충청․호남권)과 울산대학교(동남권)를 스마트벤처창업학교 운영기관으로 추가 지정하고, 9일부터 운영기관별로 입교자 모집․선발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스마트벤처창업학교는 성장 잠재력을 가진 앱, 콘텐츠, SW융합 등 ICT를 기반으로 하는 유망 지식서비스 분야의 실전 창업과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우수 아이디어를 보유한 창업팀을 발굴하여 사업계획 수립에서 서비스 개발, 사업화까지 8개월여에 걸쳐 창업 단계별로 일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해에는 (주)옴니텔과 경북대학교를 최초로 지정하여 110개의 창업팀을 선발, 단계별 평가를 거쳐 최종 82개의 창업기업을 육성하였고, 금년에는 이 두 학교에서 130개 창업팀이 성공적인 창업에 도전하고 있다.

이번에 신설되는 대전문화산업진흥원과 울산대학교의 스마트벤처창업학교는 각각 35개 팀씩, 총 70개의 창업팀을 선발하여 단계별 경쟁방식을 통해 올해 최종 50개 팀을 육성할 계획으로, 입교자로 선발되는 경우, 창업 교육, 전문가 멘토링, 마케팅을 비롯하여 개발과 사업화에 소요되는 자금을 총사업비의 70% 이내에서 최대 1억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중소기업청 관계자는 "이번 충청․호남권과 동남권의 스마트벤처창업학교 지정으로 유망 지식서비스 분야 창업 지원 인프라가 전국적으로 확대되므로서 지역에서 도전과 열정을 가진 성공적인 청년창업자가 보다 많이 배출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입교를 희망하는 ICT 기반 지식서비스 분야의 예비창업자나 창업 3년 미만의 기업은 사업계획서 등 구비서류를 작성하여 오는 24일까지 창업넷(http://www.changupnet.go.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기타 사업 신청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중소기업청 지식서비스창업과(☎ 042-481-4580, 3982), 창업진흥원 스마트창업팀(☎ 042-480-4396) 또는 입교를 희망하는 해당 스마트벤처창업학교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 더너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